메뉴건너뛰기

커뮤니티

  • 공지사항
  • 언론보도
  • 자주하는질문
  • 클래식이야기
  • 1대1문의

Home>커뮤니티>언론보도

언론보도

언론보도상세
제목 천년 고도서 베토벤 음악세계 집중 조명(2018.05.23)
작성자 KBSSO 작성일 2018.05.25 조회수 120
첨부된 파일

1.jpg

▲ 피아니스트 백혜선. 
 

[경북도민일보 = 이경관기자]  대한민국 대표 오케스트라 ‘KBS교향악단’이 경주를 찾는다.

경주문화재단은 오는 31일 오후 8시 경주예술의전당 화랑홀에서 ‘KBS교향악단 with 백혜선’을 연다.


KBS교향악단은 62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대한민국 대표 오케스트라로 요엘 레비의 지휘 아래 피아니스트

백혜선의 협연으로 베토벤의 음악세계를 집중 조명하는 시간을 가진다.

지휘자 요엘 레비는 2014년부터 KBS교향악단의 상임지휘자이자 음악감독으로 활동하고 있다. 교향곡, 오페라 등 다양한

장르까지 아우르는 레퍼토리와 음반으로 세계적 명성을 얻은 바 있으며 국내에서는 세련된 지휘와 리더십으로 2016년

성공적인 유럽투어를 통해 KBS교향악단을 한 단계 성장시켰다. 애틀랜타 심포니 오케스트라를 시작으로 세계 유수의

오케스트라를 성공적으로 이끌며, 그가 몸담은 오케스트라는 혁신을 통해 비평가로부터 극찬을 받는다는 평을 받고 있다.


이번 무대를 함께하는 백혜선은 ‘현존하는 세계 100대 피아니스트’로도 불린다. 세계 유수의 오케스트라와 협연무대를

가진바있으며, 뛰어난 연주와 서울대 최연소 교수 임용으로 화제가 되기도 하였고 최근에는 모교인 미국 뉴잉글랜드

음악원에 임용되어 후학을 양성하고 있다. 그는 이번 공연을 통해 데뷔 30주년을 맞아 자신의 치열한 삶을 되돌아보며

원숙미 넘치는 베토벤을 연주할 예정이다.


이번 공연의 문은 베토벤의 몇 안 되는 발레음악 중 빠른 움직임과 활력이 느껴지는 ‘프로메테우스의 창조물 서곡,

작품 43’이 장식한다. 이어 베토벤의 피아노 협주곡 중 유일한 다단조 협주곡으로 베토벤 스스로가 피아노 협주곡

1, 2번 보다 뛰어난 곡이라 평했던 ‘피아노 협주곡 제3번 c단조, 작품 37’, ‘교향곡 제7번 A장조, 작품 92’를 연주할 예정이다.


원문 출처 : http://www.hidomin.com/news/articleView.html?idxno=3587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