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건너뛰기

커뮤니티

  • 공지사항
  • 언론보도
  • 자주하는질문
  • 클래식이야기
  • 1대1문의

Home>커뮤니티>언론보도

언론보도

언론보도상세
제목 7.10 [노컷뉴스] 세계적 거장 파비오 루이지 내한…한국 교향악단과 첫 호흡
작성자 KBSSO 작성일 2018.07.11 조회수 34
첨부된 파일
세계적인 명성의 거장 파비오 루이지가 한국 교향악단과 최초로 호흡을 맞춘다. 

KBS교향악단(사장 박희성)은 10월 13일 롯데콘서트홀, 10월 14일 통영국제음악당에서 '파비오 루이지 초청 KBS교향악단 특별연주회'를 개최한다고 10일 밝혔다. 

파비오 루이지는 이탈리아 출신으로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지닌 세계 정상급 지휘자이다. 특유의 세련된 지휘와 깔끔한 음악적 해석으로 유럽뿐만 아니라 미국, 아시아에서도 각광받고 있다. 

지난달 뉴욕 필하모닉 음악감독 겸 상임지휘자로 자리를 옮기는 얍 판 즈베던의 자리를 이어받아 2019/20년 시즌부터 댈러스 심포니 오케스트라 음악감독직을 맡는다는 소식으로 음악계의 큰 관심을 모았다. 

말러와 브루크너의 교향곡으로 다수의 음반을 녹음하며 자신의 주요 레퍼토리로 선보인 바 있으며, 대곡의 스케일 속에서도 견고한 음악적 구조와 섬세한 표현을 놓치지 않는 음악적 리더십을 발휘하며 오케스트라와의 여유로운 호흡을 보여준다는 평단의 찬사를 받았다.

지난 2009년 내한한 바 있지만, 당시는 드레스덴 슈타츠카펠레 내한공연이었다. 9년만에 한국을 찾는 그는 한국 교향악단과는 처음 무대 위에 오른다.

KBS교향악단과의 연주를 위해 그의 주요 작품 중 하나인 브루크너 '교향곡 제9번'을 택했다. 이번 무대에는 한국을 대표하는 피아니스트이자 '건반 위의 젊은 거장' 임동혁이 모차르트가 남긴 최초의 단조 피아노 협주곡인 '피아노 협주곡 제20번 d단조, 작품 466'을 협연한다.

입장료는 3만~15만 원. 티켓 판매는 7월 16일부터.

원문보기: http://www.nocutnews.co.kr/news/49984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