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건너뛰기

커뮤니티

  • 공지사항
  • 언론보도
  • 자주하는질문
  • 클래식이야기
  • 1대1문의

Home>커뮤니티>언론보도

언론보도

언론보도상세
제목 KBS교향악단, 오는 29일 낭만주의 음악과 함께하는 '제719회 정기연주회' 개최(2017.06.19)
작성자 KBSSO 작성일 2017.06.21 조회수 274
첨부된 파일



KBS교향악단, 오는 29일 낭만주의 음악과 함께하는 ‘제719회 정기연주회’ 개최

 
피아니스트 파질 세이 협연으로 모차르트 음악 선보여

크기변환_KBS교향악단_719회_웹전단.jpg

 ▲ KBS교향악단이 오는 29일 서울 서초동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KBS교향악단 제719회 정기 연주회’를 연다.(뉴스컬처)     © 사진=KBS교향악단


KBS교향악단이 오는 29일 서울 서초동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KBS교향악단 제719회 정기연주회’를 연다.
 
이번 정기연주회에서는 음악감독 요엘 레비가 지휘봉을 잡고, 자유분방한 감성을 지닌 피아니스트 파질 세이의 협연으로 절정의 낭만주의 음악을 들려줄 예정이다.
 
1부 프로그램으로는 모차르트의 ‘ 피아노 협주곡 제23번 A장조, 작품 488’이 연주된다. 이는 모차르트가 남긴 27곡의 피아노 협주곡 중 가장 아름다운 선율과 충만한 감성을 느끼게 하는 작품이다.
 
특히 2악장인 아다지오의 감미롭고 구슬픈 서정성은 그 어떤 협주곡에서도 느낄 수 없는 모차르트의 천재성과 인간성을 여실히 드러내고 있다. 맑고 아름다운 시냇물처럼 흐르는 그의 음악을 피아니스트 파질 세이가 수채화처럼 맑은 터치에 담아 연주한다.

 
 2부에서는 안톤 브루크너가 바그너에 대한 추모의 심정으로 작곡한 ‘교향곡 제7번 E장조, 작품 107’이 연주된다. 세속적인 성취에 대한 욕망보다는 독일· 오스트리아의 고고한 전통을 계승하는 ‘음악의 수도사’가 되기를 갈망했던 브루크너는 20여 분에 이르는 2악장 아다지오를 통해 가장 존경했던 음악가 바그너에게 보내는 예술적인 헌사를 참으로 아름답게 표현하고 있다.
 

[ 공연정보]
공연명: ‘KBS교향악단 제719회 정기연주회’
공연기간: 2017년 6월 29일
공연장소: 예술의전당 콘서트홀
출연진: 요엘 레비, 파질 세이, KBS 교향악단
관람료: R석 7만원, S석 5만원, A석 4만원, B석 3만원, C석 2만원
 
 (뉴스컬처=허다민 기자)
 [뉴스컬처 NC TV] [뉴스컬처 360 VR][뉴스컬처 연예TV][네이버 포스트]
 <저작권자ⓒ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문출처: http://newsculture.heraldcorp.com/sub_read.html?uid=103578§ion=sc158